애드센스 본문


J.J. Cale - Cocaine 음악 이야기

J.J. Cale - Cocaine


제이제이 케일 (J.J. Cale) : 1938년 12월 5일 미국 오클라호마(Oklahoma) 출생, 2013년 7월 26일 사망

갈래 : 블루스 록(Blues Rock), 털사 사운드(Tulsa Sound), 스왐프 록(Swamp Rock), 팝 록(Pop/Rock)
발자취 : 1958년 데뷔 ~ 2013년 7월 26일 사망
공식 웹 사이트 : http://jjcale.com/
공식 에스엔에스(SNS) : https://www.facebook.com/JJ-Cale-41196666601/
노래 감상하기 : https://youtu.be/KWmD_HcOcfU / https://youtu.be/q-SrgDZrhsQ (실황)

제이제이 케일 이전 글 읽기 : 2014/12/23 - [음반과 음악] - J.J. Cale - Naturally

청기와에 들어 앉아 몽니를 부리고 있는 누구 덕에 요즘 우리나라 국민들은 너나 할 것 없이 분노의 계절을 함께 보내고 있다. 작은 촛불들이 수줍지만 비장하게 하나,둘 광장에 모이는가 싶더니 급기야 온 우주의 기운이 모여 커다란 횃불과 함성이 되고 <하야가>라는 노래 까지 등장한 세상에서 우리는 살고 있는 것이다. 그러다 보니 문득 노래는 어떤 식으로든지 그 노래를 탄생시킨 사회의 모습을 반영하게 마련이라는 생각이 든다.

근래 들어 <마약 청정국>의 위치가 크게 흔들린다고 하지만 그래도 여전히 마약으로 부터 비교적 안전한 나라에서 우리는 살고 있지만 바다 건너 서양에 위치한 나라들은 오래 전 부터 사람들의 마약 남용으로 인해 골머리를 앓아 왔다. 그래서일까? 1976년에 마약과 관련한 명곡 하나가 발표되었다. 미국의 가수 겸 작곡자이자 기타 연주자이기도 한 <제이제이 케일>이 1976년 9월에 발표했었던 그의 통산 네 번째 음반 <Troubadour>에 수록된 <Cocaine>이 바로 그 문제의 곡이다.

그런데 코카의 잎에 들어 있는 알칼로이드로써 무색의 고체로 국소 마취에 쓰이는 강력한 마약인 <코카인>을 노래하고 있는 <Cocaine>의 가사를 언뜻 들여다 보고 있으면 마치 그녀로 표현되고 있는 코카인을 찬양하고 있는 것 처럼 여겨진다. 하지만 조금만 더 자세히 들여다 보면 노래는 교묘하게 코카인 즉 마약의 위험성을 경고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일종의 계몽가인 셈일까? 그런데 문제는 사람들이 가사를 자세하게 들여다 보며 음미하지 않는다는데 있다.

그러다 보니 1977년 11월 25일에 발표된 명반 <Slowhand>에 제이제이 케일의 <Cocaine>을 커버(Cover)하여 수록함으로써 노래를 유명하게 만들었던 장본인인 <에릭 클랩튼(Eric Clapton)>은 정작 자신의 공연장에서 <Cocaine>을 연주하지 않았었다. 지독한 마약중독의 늪에서 가까스로 빠져나왔었던 그로써는 사람들이 공연장에서 노래를 듣고 마약을 찬양하는 것으로 오인하는 것이 싫었던 것이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많은 사람들에게 명곡이라는 평을 받고 있는 <Cocaine>의 공연을 마냥 미룰 수 만은 없는 노릇이었다. 결국 고심하던 에릭 클랩튼은 절충점을 찾는데 성공하게 된다. 후렴구의 가사에 <That Dirty Cocaine>이라는 구절을 한 줄 더 은근슬쩍 집어 넣음으로써 그 뜻을 명확히 하기로 한 것이다. 그러니 오해는 마시라. 제이제이 케일의 원곡과 에릭 클랩튼이 공연장에서 노래하는 <Cocaine>의 가사가 아주 조금 다른 이유가 여기에 있다.

아울러 <Cocaine>과 함께 <Hey Baby>와 <Ride Me High> 등이 주목받았었던 제이제이 케일의 네 번째 음반 <Troubadour>는 미국의 빌보드 앨범 차트에 진입하여 84위 까지 진출하였었고 영국의 앨범 차트에서는 차트에 진입한 후 53위 까지 진출하여 순위 상으로는 미국 보다 영국에서 더 좋은 성적을 거두기도 했었다. 한편 마약은 결코 좋은 것이 아니며 한번 빠져들면 돌이키기 힘들다는 것을 경고하는 <Cocaine>은 오늘도 여전히 그 유효성을 입증하며 우리 곁에서 맴돌고 있기도 하다. (평점 : ♩♩♩♩)

덧글

  • 나는나 2016/12/12 16:36 # 삭제 답글

    기타 헤드에 높은음자리표 보기 좋은 앨범 이네요.
  • 까만자전거 2016/12/13 11:13 #

    뒤에서 흘러가는 구름들도 전부 기타 모양이라는게 재미있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블로그 로고

좋은 만남 좋은 음악 Art Rock

애드센스

트위터

Follow parannamu on Twitter

무브록 카페

통계 위젯 (화이트)

3344
278
60180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7

노란리본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