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본문


Eric Clapton - I Still Do 새로 나온 음반

Eric Clapton - I Still Do


에릭 클랩튼 (Eric Clapton) : 1945년 3월 30일 영국 리플리(Ripley) 출생

갈래 : 블루스(Blues), 블루스 록(Blues Rock), 앨범 록(Album Rock), 팝 록(Pop/Rock)
공식 웹 사이트 : http://www.ericclapton.com/
공식 에스앤에스(SNS) : https://www.facebook.com/ericclapton
추천 곡 감상하기 : https://youtu.be/GtFoTjHUFK4



Eric Clapton - I Still Do (2016)
1. Alabama Woman Blues (5:07) : https://youtu.be/_paD8Kelb_M / https://youtu.be/BnoKyI_CWdg
2. Can't Let You Do It (3:50) : https://youtu.be/k5n0JItbaSQ
3. I Will Be There (4:37) : https://youtu.be/ZeRzkoULyLs
4. Spiral (5:04) : https://youtu.be/rBPZfGBE4ek
5. Catch The Blues (4:51) : https://youtu.be/MiYnyw9BiLo
6. Cypress Grove (4:49) :
7. Little Man, You've Had A Busy Day (3:11) :
8. Stones In My Passway (4:03) :
9. I Dreamed I Saw St. Augustine (4:02) : https://youtu.be/d6w_SbMOJBM
10. I'll Be Alright (4:23) :
11. Somebody's Knockin'(5:01) : https://youtu.be/GtFoTjHUFK4
12. I'll Be Seeing You (5:02) : ✔
보너스 트랙
13. Freight Train (3:53) :
(✔ 표시는 까만자전거의 추천 곡)

에릭 클랩튼 : 기타, 탬버린, 보컬

헨리 스피네티 (Henry Spinetti) : 드럼, 타악기
데이브 브론즈 (Dave Bronze) : 베이스, 더블 베이스
앤디 페어웨더 로우 (Andy Fairweather Low) : 기타, 보컬
폴 캐랙 (Paul Carrack) : 해먼드 오르간, 보컬
크리스 스태인튼 (Chris Stainton) : 키보드
사이먼 클라이미 (Simon Climie) : 기타, 키보드
더크 파월 (Dirk Powell) : 아코디언, 만돌린, 보컬
우러트 리치몬드 (Walt Richmond) : 키보드
이든 존스 (Ethan Johns) : 타악기
미셸 존 (Michelle John) : 보컬
새런 화이트 (Sharon White) : 보컬
앤젤로 미스테리오소 (Angelo Mysterioso) : 어쿠스틱 기타, 보컬
 
표지 : 피터 블레이크 경 (Sir Peter Blake)
제작 (Producer) : 글린 존스 (Glyn Johns)
발매일 : 2016년 5월 20일

지난 주 <박유천>이라는 이름을 가진 우리나라 연예인의 성폭행 관련 뉴스가 웹 페이지의 화면을 가득 채우고 있을 때, 다른 한편에서는 바다 건너 영국에서 전해진 한 거장의 투병 소식이 작게 나마 자리를 차지하고 있었다. 사랑을 얻기 위한 간절한 마음을 담아냈던 곡인 <Layla>와 사랑을 얻은 후의 행복한 마음을 표현한 곡인 <Wonderful Tonight>의 주인공인 기타의 거장 <에릭 클랩튼>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영국 현지 시간으로 6월 14일에 전해진 소식통에 따르면 에릭 클랩튼은 영국의 권위있는 음악 잡지인 클래식 록 매거진(Classic Rock Magazine)과의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자신의 현재 상태를 밝혔다. "신경계 이상의 하나인 말초신경병증을 앓고 있어 기타를 연주할 때마다 큰 고통을 느끼고 있다. 마치 온 신경이 몸 밖으로 드러난 것처럼 아프다”라며 현재 통증은 하반신에 집중되어 "계속해서 다리에 전기 충격이 오는 느낌이다"라고 덧붙였다.

에릭 클랩튼의 통증은 지난 2013년 부터 시작되었다고 하는데 이는 그간의 음주와 약물중독의 후유증 때문이라고 한다. 또한 인터뷰에서 에릭 클랩튼은 "각종 중독에서 벗어나 건강을 회복하는 단계이지만 체력이 급격히 떨어지며 신경장애가 악화했다”라며 “순회 공연을 떠나기 위한 버스에 앉아 있을 수 없을 정도로 통증이 심각해 더 이상 연주를 하기는 어려울 것 같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올해 일흔한 살인 그의 나이를 고려하면 건강을 회복하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이며 그 때문에 더이상 기타의 신이 들려주는 기타 연주를 듣게 되지 못할지도 모른다. 그런 에릭 클랩튼이 지난 5월 20일에 통증을 무릅쓰고 녹음한 신보이자 통산 스물세 번째 솔로 음반인 <I Still Do>를 발표했다. 참 의미심장한 제목이 아닌가 여겨지는데 그는 무슨 말을 팬들에게 하고 싶었던 것일까?

'나는 아직도 블루스를 연주하고 싶다'는 의미인 것일까? 에릭 클랩튼의 이번 신보에는 블루스와 고전 음악들의 커버 버전(Cover Version), 그리고 신곡인 <Spiral>과 <Catch The Blues>를 포함해서 모두 열두 곡이 수록되어 있다. 참고로 커버 버전들에는 에릭 클랩튼의 정신적 지주이자 음악적 스승이기도 했던 <제이제이 케일(JJ Cale)>의 <Can't Let You Do It>과 <Somebody's Knockin'>, 그리고 <밥 딜런(Bob Dylan)>의 <I Dreamed I Saw St. Augustine>등이 포함되어 있다.

개인적으로는 음반에 수록된 두 곡의 신곡도 좋았지만 제이제이 케일의 <Somebody's Knockin'>을 들으면서 '역시 에릭 클랩튼이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어떻게 하면 이런 감정, 이런 느낌을 노래에 담아낼 수 있는지 감탄사가 절로 나올 정도였다. 하긴 기타의 거장이 들려주는 음악인데 오죽할까? 구구한 잡설은 오히려 감상에 방해만 될 터이니 눈을 감고 에릭 클랩튼이 들려주는 블루스 음악에 몸과 마음을 맡겨 보기로 하자.

마지막으로 에릭 클랩튼의 이번 신보에 참가한 연주자들 가운데는 어쿠스틱 기타와 보컬을 담당한 <앤젤로 미스테리오소>라는 인물이 포함되어 있다. 잘 알려진 것 처럼 앤젤로 미스테리오소라는 이름은 <비틀즈(The Beatles)>의 <조지 해리슨(George Harrison)>이 사용하는 가명이다. 그런데 음반 발표 후 에릭 클랩튼의 대변인과 음반사에서는 앤젤로 미스테리오소라는 인물의 정체에 대해서 밝힐 수 없다는 공식 입장을 전달했다. 하지만 우리는 모두 알고 있다. 그가 누구인지를... (평점 : ♩♩♩♩)

덧글

  • 나는나 2016/07/06 09:34 # 삭제 답글

    대가의 반가운 앨범이네요.
  • 까만자전거 2016/07/06 11:25 #

    예. 앞으로 연주가 힘들 것 같다는 소식이 안타깝습니다.
  • 나는나 2016/07/07 10:06 # 삭제 답글

    우째 그런일이....
  • 까만자전거 2016/07/07 11:02 #

    그러게요. 흐르는 세월은 어쩔 수 없는 것 같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블로그 로고

좋은 만남 좋은 음악 Art Rock

애드센스

트위터

Follow parannamu on Twitter

무브록 카페

통계 위젯 (화이트)

3344
278
601803

이 이글루를 링크한 사람 (화이트)

77

노란리본

큰